DB_navi40
뉴스

NEWS | '위대한 조강지처' 초호화 라인업…안재모부터 황우슬혜까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담 작성일15-05-15 10:09 조회3,993회 댓글0건

본문

dbb32f2c52d57839617aa9a1fc727205_1431652 

아주경제 신원선 기자 = MBC 일일연속극'불굴의 차여사' 후속작인 '위대한 조강지처(극본 황순영, 연출 김흥동 김성욱'의 주요 배우 라인업이 공개됐다. 

'위대한 조강지처'는 한 아파트에서 우연히 만난 세 명의 여고 동창생들이 지닌 과거 은밀한 살인사건, 그들만의 위태로운 결혼과 이혼, 무시무시한 복수 이야기를 다룬 극한 가족 통속극이다.

약 5년 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한 강성연은 유지연 역에 캐스팅 됐다. 부유한 가정의 외동딸로 태어나 도도함과 자존심으로 똘똘 뭉쳤다. 아버지의 뜻대로 유명 대학 교수와 결혼하나 알고 보니 남편은 보따리 시간강사. 친정아버지의 경제력을 힘입어 결국 남편을 교수 자리에 오르게 하는 이 시대 내조의 여왕이다.

지연의 남편 윤일현은 안재모가 연기한다. 겉으로는 호탕하고 마음이 넓고 매너남으로 통하지만 속은 냉정한 이중인격자다.

이 시대 마지막 개천남으로 가난한 집에서 머리가 좋아 좋은 대학을 장학금 받고 졸업했다. 

'모두 다 김치'에 이어 다시 한 번 김흥동 PD와 호흡을 맞추는 김지영은 조경순 역을 맡았다. 자신의 땅이라곤 손바닥만큼도 없는 가난한 집 맏딸로 태어나 고생을 무지막지하게 했다. 가난 때문에 중학교 졸업 후 돈 버느라 고등학교를 남보다 3년 늦게 입학, 지연과는 철천지원수로 지낸다. 

이종원은 경순의 남편 한기철 역을 연기한다. 직업은 부동산 임대업과 골프연습장 사장. 경순과 결혼식도 못 올릴 만큼 가난 속에서 살다가 돌아가신 부모님이 물려주신 땅이 졸지에 개발되면서 돈벼락을 맞는다. 그러나 경순에게만은 여전히 자린고비로 한 달 생활비만을 주며 아껴 쓰라고 늘 강조해 티격태격한다. 

매력적인 몸매의 소유자 황우슬혜는 오정미 역에 발탁됐다. 남편 성호와 함께 미용실과 네일아트를 운영한다. 어릴 때부터 공부와는 담쌓고 날라리로 살다가 일찍 독립했고, 장사 수완이 좋아 손님 끄는 데는 도사라 돈을 제법 벌었다. 자신의 유일한 자랑은 동생을 공부시켜 변호사를 만들었다는 것. 

정미의 남편인 이성호에는 황동주가 캐스팅됐다. 샛별 미용실 원장이자 미용사로 부드러운 외모, 말씨, 걸음걸이가 얼핏 보면 여성을 연상시킨다. 기본적인 성격도 외모처럼 여성스럽다. 어릴 때 부모가 돌아가시고 어렵게 자랐으나 타고난 손재주로 일찍 자수성가하여 그 일대에선 솜씨 좋기로 소문난 미용사다. 

새 일일연속극 '위대한 조강지처'는 '모두 다 김치', '사랑했나봐' 등을 연출한 김흥동 PD와 '뻐꾸기 둥지', '루비반지' 등을 흥행으로 이끈 황순영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기대가 모아진다. 오는 6월 15일 저녁 7시 15분 첫 방송이다. 

 

 

출처: 아주경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