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B_navi40
뉴스

NEWS | '왔다 장보리' 마지막회, 시청률 35%…아깝다! 40%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담 작성일15-01-13 15:58 조회3,229회 댓글0건

본문

1ad963785d8b2114e840d386c87d9882_1421132 

 

 MBC 주말드라마 '왔다 장보리'가 끝내 시청률 40%의 벽을 넘어서지 못했다. 하지만 하반기 최대의 히트작이라는 사실에는 의심의 여지가 없다.

시청률 조사 회사 닐슨 코리아 집계 결과 12일 방송된 '왔다 장보리' 52회는 시청률 35.0%(이하 전국기준)를 기록했다.

이는 11일 방송된 51회의 33.3%보다 1.7%P 높은 수치이지만, 자체 최고 시청률인 지난달 21일 48회의 37.3%에는 미치지 못하는 기록이다.

지난 4월 5일 첫 방송 이후 '왔다 장보리'는 어린 시절 신분이 바뀐 장보리(오연서)와 연민정(이유리)의 주변에서 펼쳐지는 이야기를 지난 7개월 간 담아왔다.

마지막 회인 52회에서는 죗값을 치룬 뒤 도혜옥(황영희)의 곁에 머무는 연민정과 이재화(김지훈), 비단(김지영)과 함께 단란한 가정을 꾸려가는 장보리 등 자신의 자리를 찾아가는 인물들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왔다 장보리'의 후속으로는 배우 이장우와 걸그룹 시크릿 멤버 한선화가 주연을 맡은 MBC 새 주말드라마 '장미빛 연인들'이 오는 18일 첫 방송될 예정이다.

 

1ad963785d8b2114e840d386c87d9882_1421132

 

 

[출처:마이데일리]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